17세 터키영웅

17세 터키영웅

비회원 0 21

3055013911_YNjyB4JA_f9b19dd7c7eb0b90b97b11e7cb37df024b65b0e3.gif

아파트 2층에서 추락하는 두 살배기 아이를 받아낸 17살 알제리 소년이 터키에서 영웅으로 떠올랐다





데일리 사바 등 터키 현지 언론의 26일 보도에 따르면 푸에지 자밧(17)이라는 이름의 17세 소년은 지난 20일 이스탄불의 한 도로를 지나던 중 아파트 2층 발코니에서 어린아이가 놀고 있는 것을 보고는 발걸음을 멈췄다.



그가 걱정스러운 표정으로 아슬아슬하게 놀던 아이를 지켜보던 중, 아이의 몸이 발코니 틈 사이로 떨어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아이를 지켜보고 있던 자밧은 그 자리에서 몸을 날려 아이를 받아내는데 성공했다. 덕분에 아이는 충돌로 인한 부상을 입지 않았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아파트 2층 발코니에서 추락한 어린아이는 어머니가 주방에서 요리를 하는 사이 발코니에서 혼자 놀다 떨어진 것으로 알려졌다.









출처 https://m.bobaedream.co.kr/board/bbs_view/strange/3000148
0 Comments
제목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